정보화마을 제주 추자 참굴비마을

  • HOME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서브이미지

    - 마을명 : 제주시 추자 참굴비마을
    - 유 형 : 향토 음식




    재료

    • 놀래미 2마리, 쌀뜨물 2컵, 소금 약간, 무 150g, 굵은 파 1대, 청양 고추, 붉은고추 1개씩, 다시마 우린물 1/2컵
    • 조리법
        1.놀래미의 비늘을 손질하고 꼬리와 지느러미를 잘라내고 내장을 모두 뺀다.
        2. 쌀뜨물에 약간의 소금을 풀어 녹인 후 놀래미를 담갔다가 맑은 물에 한번 더 헹궈서 물기를 뺀다.
        3. 무는 5×5㎝ 크기, 1㎝ 두께로 썰고 굵은 파는 어슷하게 채썬다. 청양고추와 붉은 고추는 반 갈라 씨를 턴 후 송송 썬다.
        4. 쌀뜨물에 고추장을 푼 뒤 간장, 파, 마늘, 생강, 청주, 물엿, 후춧가루를 넣고 잘 섞어 조림 양념장을 만든다.
        5. 냄비에 무를 깔고 놀래미를 평평하게 올린 다음 굵은 파를 얹는다.
        6. ⑤에 ④의 양념장을 듬뿍 얹고 다시마 우린 물을 부은 뒤 뚜껑을 덮고 중불에서 끓인다. 국물이 반으로 졸아들면 뚜 껑을 열고 약불에서 국물을 끼얹어가면서 윤기 나게 조린다. 청양고추와 붉은 고추를 고명으로 올린다.

    생선조림 더 맛있게 먹기

    • 쌀뜨물을 다양하게 활용한다
      고등어, 꽁치, 삼치 등 등푸른 생선의 비린 맛은 쌀뜨물에 소금을 풀어 헹구면 말끔히 없어진다. 쌀뜨물의 녹말기가 생선의 비린내를 가시게 하기 때문. 또한 조림 양념장에 물 대신 쌀뜨물과 다시마 우린 물을 넣으면 국물 맛이 더욱 담백하게 우러나 밥을 비벼 먹기도 좋다.
    • 부재료를 다양하게 응용한다
      생선을 조릴 때 살에 간이 알맞게 배고 타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는 부재료를 생선 밑에 까는 것이 좋다. 부재료는 무가 가장 일반적이나 감자, 양파, 굵은 파 잎, 우거지, 시래기 등으로 대체해도 좋다.
    • 매콤한 양념장이 입맛 돋운다
      등푸른 생선으로 조림을 할 때는 고추장과 고춧가루를 넣어 매콤하고 칼칼하게 맛을 내야 비린 맛도 없고 생선살의 단맛도 잘 우러난다. 또한 매콤한 맛을 더하고 음식의 모양도 좋게 하는 실파, 부추, 고추 등은 다 조린 뒤에 넣어야 색도 나고 칼칼한 맛도 잘 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