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화마을 제주 추자 참굴비마을

  • HOME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서브이미지

    - 관광지 : 최영장군 사당
    - 마을명 : 제주 추자 참굴비 마을
    - 유 형 : 문화재
    - 위 치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추자면 대서4길 3-13
    - 연락처 : 064-710-6656

    소개

    최영(崔瑩 고려 충숙왕 3. 1316~우왕 14. 1388)장군 사당은 상추자도에 있는 대서초등학교 북서쪽 벼랑 위에 위치하고 있다. 사당 입구에는 <최영사당금표(崔瑩祠堂禁標)>가 세워져 있는데, 이 비의 앞면에는 <신묘금지비(神廟禁地碑)>라 음각되어 있느나 측면의 글자는 많이 마멸되어 있다. 그리고 사당 안에는 <조국군통대장최영장군(朝國郡統大將崔瑩將軍)> 이라 한 신위가 안치되어 있다.

    최영장군 사당이 추자도에 세워지게 된 배경에 대해서는 다음과 같은 속설들이 전해지고 있다.
    고려 공민왕 23년(1374) 탐라(현 제주특별자치도)에서 제주특별자치도에 와있는 몽고인 목자들이 최영 장군으로 하여금 이를 진압케 하였다. 이때, 장군은 군사를 거느리고 원정도중 심한 풍랑으로 공민왕 23년(1374) 8월 24일부터 28일까지 추자도에서 후풍하였으며 목자들을 토벌하고 돌아갈 때에도 같은 해 9월 23일부터 10월 10일까지 추자도에 머물러 있었다. 그런데 이 때에 추자도 금산곶에서 바람이 잔잔해지기를 기다리는 동안 추자도 백성들에게 어망을 만들어서 고기를 잡는법을 가르쳐 생활에 변혁을 가져오게 하였으므로 이곳 주민들이 이러한 장군의 은덕을 잊지 못하여 사당을 지어 매년 백중일과 음력 12월 그믐에 제사를 지내며 모시게 되었다고 하는가 하면 추자도는 고려말 이래 왜구의 침입을 자주 받아 그 고통이 컸기 때문에 고려말 왜구 토벌에 공로가 많았던 장군의 사당을 지어 모심으로써 왜구로부터의 환란을 면해보려는 국토수호신적 의미에서 세워졌으리라는 것이다.

    이 사당은 1974년에 복원된 건물이다. 전면 3칸, 측면 2칸이고 평면과 전면칸은 퇴칸처럼 좁게 나눈것이다. 원뿔형 주초 위에 두리기둥을 세우고 납도리를 돌렸으나 중도리, 종도리는 굴도리이다.
    보아지는 곡면으로 장식되고 겹처마에 합각지붕이다. 심벽에다 외부로 돌로 쌓은 벽은 노출된 전면 외진주 밖까지 돌출시켜 기둥을 보호하게 했다. 전면에는 세살문을 달아 개방시켰고 내부 주칸에는 신위가 설치되어 있다. 바닥은 콘크리트 바닥이며 천장은 연등천장과 모로단청으로 되어 있고 사당 밖으로는 자연석으로 높은 담장을 둘렀다.

        

    주변관광지

    추자처사각은 1975년 3월 12일 제주특별자치도 유형문화재 제9호로 지정되었다. 처사 박인택을 추모하기 위하여 그 후손들이 지은 사당이며 언제 지었는지 정확한 연도는 알 수 없고, 처음에는 마을에 소규모의 초가를 지어 제사를 지냈다. 그 뒤 현 위치로 옮겨 짓고 2차례에 걸쳐 보수를 하였다고 한다.
    - 위 치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추자면 영흥2길 21-14
    - 연락처 : 064-741-0228         
                   추자처사각

    약도